우리아이 미디리움에서 생태 디지털 체험, 어때요?

반응형

국립생태원, 3일 오픈 ... 앱 다운로드 통해 체험 가능

입력 : 2018/04/03  10:05 수정 : 2018/04/03  10:05


국립생태원이 생태 체험관 미디리움을 3일 오픈했다. 

사진= 국립생태원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이 최신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생태 체험관 미디리움을 3일 정식 공개한다. 

 

미디리움은 생태계 보전멸종위기종환경오염 등 생태와 관련된 주제들을 동작인식증강현실과 같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관람객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구현됐다. 에코 스페이스에코 스케치에코 레인저에코 블록놀이 등 총 9종의 디지털 전시체험 콘텐츠가 마련됐다. 

 

기후대별 다양한 동식물이 전시돼 있는 에코리움과 더불어 국립생태원의 대표적인 전시체험 콘텐츠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국립생태원은 기대하고 있다. 

 

에코 스페이스는 움직임에 따라 생명의 탄생과 신비를 경험하는 공간이다벽면의 폭포에 다가가면 물줄기가 관람객을 따라 흐르고 바닥을 밟으면 생명의 빛과 소리가 퍼져 나가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에코 스케치는 전통적인 색칠하기와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콘텐츠로 대륙사슴하늘다람쥐 등 7종의 멸종위기 야생생물이 그려진 종이를 색칠한 뒤에 이를 스캔하면 대형 화면 속에서 동물들이 살아 움직이는 모습을 구현한다. 

 

하천 생태계를 위협하는 큰입베스파랑볼우럭 등의 외래종 퇴치와 환경오염 물질 저감을 주제로 한 에코 레인저에선 콩주머니를 던져 외래종과 오염 물질을 제거, 피라미나 각시붕어 등 우리 고유종을 보전하는 체험을 할 수 있다 

 

에코 블록놀이는..........



헬스앤라이프 이연제 기자 ty0309@healthi.kr




기사 원문 보기


http://m.healthi.kr/news_view.asp?ArticleID=18040311001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