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바시스템즈코리아, 생명과학 산업 맞춤형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제품 발표

반응형

사진제공 = 비바시스템즈코리아

 

 

신약 개발하는 제약사에 최적화된 솔루션 제공 계획 발표

 

생명과학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제공 기업 비바시스템즈코리아(심현종 지사장, 이하 비바) 6 17() 웨스틴 조선 서울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신약을 개발하는 프로세스를 위한 Development(디벨롭먼트) 클라우드와 약을 상업화한 시판, 관리하는 Commercial(커머셜) 클라우드를 소개했다.

비바의 Development 클라우드와 Commercial 클라우드는 신약의 임상운영, 약물감시까지 과정에서 운영 효율성을 높이고, 성공적인 영업 마케팅에 이르는 통합적인 비즈니스 과정을 지원한다. 먼저, 신약의 연구개발을 위한 비바의 Development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어플리케이션인 ‘Vault Clinical Suite(볼트 클리니컬 스위트)’ ‘Vault Safety(볼트 세이프티)’ 소개했다. Vault Clinical Suite 제품 연구개발 임상시험 단계에서 복잡한 프로토콜을 간소화하고 연구 주기를 단축시켜준다. 특히, Vault Clinical Suite ‘Veeva Vault CDMS(비바 볼트 CDMS)’ 임상데이터관리(EDC) 위한 소프트웨어 솔루션으로 단일 클라우드 플랫폼인 ‘Veeva Vault Platform(비바 볼트 플랫폼)’ 기반해 코딩, EDC, 데이터 정리와 보고 기능을 결합한 프로그램이다. Vault Safety(볼트 세이프티) 약물감시 과정의 운영 효율성을 향상시킴과 동시에 까다로운 규제를 준수할 있도록 하는 소프트웨어로, 이상반응의 수집, 관리 실시간 감독을 위한 약물 안전 솔루션이다.

이어, 비바는 데이터, 멀티채널 CRM(고객관계관리) 컨텐츠 관리를 통해 디지털 엑설런스를 위한 기반을 제공하는 Commercial 클라우드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세계 최대 규모의 제약회사 바이오테크 기업을 포함한 1,000 고객사의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풍부한 컨설팅 경험과 기술력을 결합해 커머셜 전략을 세우는비즈니스 컨설팅 서비스(Business Consulting Service)’ 소개했다.

비바시스템즈코리아 심현종 지사장은비바는 신약의 물질개발부터 상용화까지 주기에서 필요한 클라우드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임상시험 디지털화가 필수불가결해짐에 따라 가파른 성장 그래프를 그리고 있다. 현재 비바의 제품, 데이터 서비스를 통해 비즈니스 수행 방식의 변화를 모색하는 기업들이 점차 늘고 있으며, 국내 주요 제약사, 위탁개발생산(CDMO), 바이오테크 20 기업들과 협업 중이다, “이처럼 급변한 비즈니스 환경 아래 신약 개발을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 중인 국내외 제약사들을 위한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으로서 책임과 역할을 다할 이라고 밝혔다.

한편, 2007 설립된 비바는 생명과학 산업의 제품 연구개발부터 상용화까지 비즈니스 전과정을 아우르는 통합 플랫폼비바 볼트 플랫폼(Veeva Vault Platform)’ 구축하며 가파르게 성장해 왔다. 특히, 비바의 커머셜 클라우드 고객관계관리 솔루션인 Veeva CRM 경우 세계 80%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생명과학 산업에 최적화된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선두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