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세브란스병원 권유진 교수 연구팀 '하루 한 잔 이상 우유 섭취, 성인 근감소 예방에 도움'

반응형

적절한 우유 섭취 통해 성인 단백질 권장 식이량 보충할 수 있어

황지민 기자입력 : 2020-12-22 15:14  | 수정 : 2020-12-22 15:14

 

(왼쪽부터)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프란스병원 가정의학화 권유진 교수, 이준혁 교수, 이지원 교수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최동훈)은 가정의학과 권유진·이준혁 교수, 강남세브란스병원 가정의학과 이지원 교수 연구팀의 연구 ‘한국 성인에서 우유 섭취 빈도와 근육량 및 근력의 연관성(Association of milk consumption frequency on muscle mass and strength: an analysis of three representative Korean population studies)’이 SCI급 국제학술지 ‘European Journal of Nutrition’에 게재됐다고 21일 밝혔다.

 

노화에 큰 영향을 받는 성인 근감소증은 심혈관 질환, 대사증후군, 당뇨병 등의 대사 질환과도 깊이 연관돼 있어 근감소증 예방을 위해 적절한 단백질 섭취가 권장된다. 그러나, 60세 이상 성인 남녀 조사에 있어 남성의 47.9%와 여성의 60.1%는 권장 식이 허용량(Recommended dietary allowance, RDA)보다 낮은 수준의 단백질을 섭취하는 것으로 보고된 바 있다.

 

연구팀은 2008년~2011년 국민건강영양조사, 2014년~2016년 국민건강영양조사, 한국인유전체역학 조사 자료를 분석해 성인의 하루 1회 이상 우유 섭취와 근육량 및 근력 유지 사이의 연관성을 밝혔다. 연구에 따르면, 성인에 있어 하루 1회 미만 우유 섭취 군은 하루 1회 이상 우유 섭취 군에 비해 근감소증 발생 위험이 1.25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평균 9년 동안의 추적 관찰을 바탕으로 한 코호트 연구(요인 대조 연구)에서도 우유를 하루 1회 이상 섭취한 군이 하루 1회 미만 섭취한 군보다 근육량이 꾸준히 높았음을 확인했다.

 

우유 섭취는 동물성 단백질 보충에 큰 도움이 된다. 또한, 우유 단백질의 20%는 조청 단백질로 필수 아미노산인 Leucine, Isoleucine, Valine의 함량이 높고 2시간 내로 빠르게 소화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따라서 적절한 우유 섭취는 성인의 단백질 권장 식이량을 충족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권유진 교수는 “우유에는 양질의 단백질, 칼슘 등 다양한 영양소가 포함돼 있어 하루 한 잔 이상의 우유 섭취는 근감소증 예방에 도움이 된다”며 “이번 연구는 우유가 우리 인체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실증한 것에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헬스앤라이프 황지민 기자]
press@healthi.kr

© 헬스앤라이프 저널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헬스앤라이프 저널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및 시행세칙을 준수합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