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3일 대한당뇨병학회 ICDM 2018 개최

반응형


 


[헬스앤라이프 송보미 기자] 대한당뇨병학회가 11일 부터 13일까지 국제학술대회 ICDM 2018 (2018 International Congress of Diabetes and Metabolism)를 서울그랜드힐튼호텔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엔 국내외 당뇨 및 내분비 분야 전문가 1500여명이 참가할 전망이다. 국외 사전등록자가 247명, 국외 초록접수가 222건, 국외 강사가 43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국내 연구자 초록 126건보다 국외 연구자 초록이 더 많이 접수됐다.

 

국제학술대회인 ICDM에서는 당뇨병치료, 행동의학·교육·영양·자가관리·합병·동반질환, 비만·인슐린저항성, 베타세포·인슐린분비, 역학·유전체학 등 6개 분야로 나누어 18개 메인 심포지엄과 구연발표, 특별세션이 함께 진행된다. 총 112개의 강의가 이어지며 11세션의 구연발표와 포스터전시 등이 마련된다. 

 

기조강연에는 하버드 의대 바바라 칸(Barbara B. Kahn) 교수와 텍사스 사우스웨스턴 의대 필립 쉐러(Philipp E. Scherer) 교수가 지방세포에 대한 연구결과를 발표한다.

 

바바라 칸 교수는 다양한 대사효과를 내는 새로운 지질대사체에 관해 강연한다. 그는 지방조직이 내분비기관이며 지방세포가 분비하는 RBP4 단백질이 인슐린저항성과 밀접한 관련이 있음을 밝혀 2016년 미국당뇨병학회의 반팅상(Banting Medal)을 받았다.

 

필립 쉐러 교수는 지방세포와 당뇨병의 관련성을 다룬다. 필립 쉐러 교수는 아디포넥틴 단백질을 클로닝하고 아디포넥틴과 탄수화물 및 지질대사의 조절을 연구해 2015년 미국당뇨병학회의 반팅상(Banting Medal)을 받은 바 있다.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이한 대한당뇨병학회는 다양한 기념행사도 마련했다. 지난 11일 '당뇨병학회 50년사' 출간 및 헌정식을 진행한 후, 12일 에는 '대한당뇨병학회 50년 10대 뉴스'와 '숫자로 알아보는 대한당뇨병학회' 인포그래픽스 등을 전시하며 국내 당뇨병과 학회의 50년 역사를 정리한 영상도 상영된다. 

 

이와 함께 대한당뇨병학회 회원들이 선정한 10대 뉴스도 공개됐다. 10대 뉴스로 선정된 것은 ▲학회 학술지 DMJ SCIE 등재 ▲당뇨병 진료지침 개발 ▲당뇨병환자에 가까이 다가가는 학회 ▲당뇨병환자 교육자료 개발 ▲당뇨병팩트시트 발간 ▲국제학술대회 ICDM 개최 ▲IDF 2019 개최 및 IDF 회장 배출 ▲당뇨병교육프로그램 개발 ▲당뇨병교육자 인증체계 정립 ▲당뇨병관리소모품 급여화 등이다.

 

대한당뇨병학회는 지난 2011년 시작된 당뇨병 및 내분비 분야의 대표적인 국제학술대회다.







© 헬스앤라이프 저널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원문보기

http://www.healthi.kr/news_view.asp?ArticleID=181012110009


헬스앤라이프 대한민국의학회 사무국 바로가기

http://kc.healthi.kr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