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검, ‘비선 의료’ 실세로 박채윤 지목 -헬스앤라이프

반응형

특검, ‘비선 의료’ 실세로 박채윤 지목

안종범 부인에게 명품 등 선물 및 진료사실 확인

취재팀 이범석 기자 입력 : 2017/02/02  09:44

 

 

박영수(65) 특별검사팀은 ‘비선의료’의 핵심인물로 의료기기 전문기업인 와이제이콥스메디칼의 대표인 박채윤(48)씨를 지목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검이 지목한 박채윤 씨는 그동안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진료 핵심인물로 거론된 김영재(57) 성형외과 원장의 부인으로 지난 2011년 설립된 의료기기 제조회사 주식회사 와이제이콥스메디칼의 대표이사다.

 

지난 1일 특검은 박 씨 부부가 안종범(58·구속기소)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측에 금품 등을 건넨 정황을 파악하고 이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안 전 수석의 부인에게 여러 개의 명품 가방과 금품이 흘러들어갔고 의료시술까지 한 정황이 포착됐다. 이에 특검은 지금까지 확보한 진술과 압수물의 분석을 마치는 대로 뇌물공여 및 사기 등의 혐의로 박 씨를 구속한다는 방침이다.

 

박 씨가 운영하는 와이제이콥스는 지난 2015년부터 2016년까지 박 대통령의 해외순방 경제사절단에도 세 번이나 참석했으며 ................

 

이범석 기자 news1@compa.kr

기사 원문:

http://www.healthi.kr/news_view.asp?ArticleID=170202105725&catr=1109

 

 

반응형

댓글(0)